본문 바로가기 대메뉴 바로가기 풋터 바로가기
전체메뉴닫기

우수사례

서브비주얼
전남도, 4월의 ‘농촌융복합산업인’ 선정 (여수시 거문도해풍쏙 영농조합법인)
등록일 : 2020-04-16 작성자 : 서울센터 조회수 : 226
사례 및 상세
전남도, 4월의 ‘농촌융복합산업인’ 선정
-6차산업 성공모델 ‘남주현 거문도해풍쑥 영농법인 대표’-

전라남도는 4월의 ‘농촌융복합산업인’으로 여수시 ‘거문도해풍쑥 영농조합법인’ 남주현 대표(58)를 선정했다.

남주현 거문도해풍쑥 영농조합법인 대표는 45㏊에 이른 쑥 재배단지를 운영하며 재배법을 표준화했으며, 
쑥떡, 쑥분말 등 가공식품 개발과 힐링 체험장, 판매장 운영으로 농촌융복합산업화에 일찌감치 성공했다.

거문도해풍쑥 영농조합법인은 지난 2007년 설립 초기 매출액이 1억 원에 불과했으나 해풍쑥으로 만든 냉동쑥과 쑥개떡, 쑥송편 등 
가공 상품이 이마트와 홈쇼핑, 학교급식, 초록마을, 떡 가공업체 등을 통해 전국 각지로 판매되면서 지난해 36억 원의 매출을 올리는 등 급격한 성장을 이뤘다.

‘거문도 해풍쑥’은 지난 2008년 지리적표시·단체상표 등록을 마쳤으며, 일본미국 등 해외상표도 가지고 있다. 
또 지난 2015년부터 농식품 파워브랜드 3년 연속 선정, 2018년 향토산업 우수지구로 지정돼 최우수상을 수상하기도 했다.

남 대표는 “앞으로 철저한 품질관리로 품질 고급화에 힘쓰고 현재 쑥 재배면적의 30%를 차지한 13㏊의 친환경 인증면적을 내년까지 전체 면적으로 확대하겠다”며 
“해풍쑥의 성분 분석을 통해 소비자들이 쉽게 접할 수 있는 기능성 식품 개발도 추진하겠다”고 말했다.

강종철 전라남도 농식품유통과장은 “농촌융복산업에 대한 지역민의 관심을 높이기 위해 성공사례를 지속적으로 발굴해 전남 융복합산업인을 널리 알리겠다”며
 “지역자원과 연계한 농촌융복합산업이 일자리 창출, 우수제품 판로확대 등 농업인 소득 향상과 지역경제 활성화에 기여할 수 있도록 행·재정적으로 지원하겠다”고 말했다.

한편 거문도는 지리적으로 남해안의 따뜻한 기온과 청정해역의 해풍으로 쑥을 재배하는데 최적의 여건을 갖추고 있으며, 
쑥 향이 진하고 각종 미네랄이 풍부해 전국 소비자들에게 인기를 끌고 있다.



출처 : 전라남도청 홈페이지